목사소개

당회장 조용기 목사
  • 순복음신학교 (현 한세대) 졸업
  • 기독교대한하나님의성회 총회장
  • 미국 베다니 성서대 명예 신학 박사
  • 미국 오랄로버츠대 명예 목회학 박사
  • 미국 리전트대 명예 목회학 박사
  • 국제교회성장연구소 (C.G.I) 총재
  • 사회복지법인 엘림복지회 대표이사
  • 한세대재단 이사장
  • 세계하나님의성회 총재
  • 사단법인 선한사람들(N.G.O) 이사장
  • David Cho Evangelistic Mission 총재
  • 여의도순복음교회 원로목사
  • 조용기 목사님과 여의도순복음교회를 소개 합니다.

    조용기 목사님은 1936년 2월 14일 경남 울주군 삼남면 교동리에서 부친 조두천씨 와 모친 김복선 여사의 5남 4녀 중 맏아들로 태어났습니다. 그는 17세이던 고등학교 2학년 때 폐결핵으로 인하여 죽음을 눈앞에 두게 되었습니다. 그러던 어느 날 병 문안을 온 누나의 친구를 통해 복음을 듣고 예수님을 영접하게 되었습니다. 통원치료를 받던 어느날 미국인 켄 타이즈 선교사가 부산의 한 거리에서 인도하던 천막 부흥성회에 참석하여 은혜를 받게 되었습니다. 그 후 타이즈 선교사의 통역을 돕기도 하며 많은 기독교 서적을 탐독하면서 기독교의 진리를 조금씩 깨닫게 되었습니다. 그러나 분명한 확신이 없어 신앙적으로 갈등 하다가 간절한 마음으로 금식기도를 하게 되었습니다. 금식기도를 하던 어느날 밤, 찬란한 광채 속에 나타나신 예수님을 환상 중에 만나게 되었고, 성령충만의 체험을 하게
    되었습니다. 예수님을 만난 이날 밤 복음 증거자로서의 부르심을 받은 조 목사님은 신학을 공부하기위해 1956년 서울에 올라와 ‘순복음 신학교’에 수석으로 입학했습니다. 조 용기 목사님은 바로 이 신학교에서 후에 목회의 동역자요, 장모님이 되신 최 자실 목사님을 만나게 되었습니다. 순복음 신학교를 1958년 졸업한 조 용기 목사님은 최 자실 목사님과 함께 5월 18일 서울 변두리 대조동 최 자실 목사님 집에서 최 자실 목사님의 세 자녀들과 함께 창립예배를 드렸습니다. 교회가 점점 부흥하여 성도가 50여명에 이르자 마당에 천막을 치고 가마니 바닥에서 예배를 드렸습니다. 성도들은 겨울에도 천막 교회에서 추위와 싸우며 밤새 철야기도와 새벽예배를 드렸고, 낮에는 대조동 일대를 다니며 전도했습니다. 교회는 부흥을 더해갔습니다. 1961년 11월에 1천 5백석의 성전이 완공되었고, 1962년 2월18일에는 ‘순복음부흥회관’으로 명칭하여 헌당예배를 드렸습니다. 이해 4월 26일에 조 용기 목사님의 목사 안수식이 있었고, 5월 13일에는 교회 명칭을 ‘순복음중앙교회’로 변경했습니다. 그 후 서대문으로 이전한지 3년 만인 1964년에는 성도수가 3천명이 되었으며, 다음 해인 1965년 3월 1일에는 최 목사님의 딸인 김 성혜 사모님과 결혼식을 올렸습니다. 여의도성전이 완공된 1973년에 교회 부흥의 주요 역활을한 기도원 성전이 건립되었습니다. 기도원을 찾는 발길이 늘어나자 1982년 9월에는 1만석을 가진 새 성전을 완공하여 헌당 예배를 드렸습니다. 최 자실 목사님이 경기도 파주군에 있던 교회묘지 창고에서 철야하고 금식하던 자리에서부터 발전한 기도원은 오늘날에는 하루 평균 3천 5백 여명의 성도들과 매년 1만 여명 이상의 외국인 성도들이 찾아오는 국제적인 금식기도원으로 성장하게 된 것입니다.

    여의도로 이전한 이후, 교회는 급속도의 수직적인 성장을 보였습니다. 1979년에는 10만 성도를 돌파했고, 1981년에는 2배로 증가한 20만 성도가 되었습니다. 교회의 내적 성숙과 교육을 위해 제1, 2교육관을 세우게 되었으며, 선교 센터를 세워 선교사를 훈련시켜 파송하여 해외선교에 집중적인 노력을 기울였습니다. 이에 해외 선교와 일본 선교의 일환으로 오사카순복음교회가 세워지게 되었습니다. 교회 명칭을 현재의 ‘여의도순복음교회’로 바꾼 1984년에는 40만 성도가 되었으며 1992년에는 70만 명을 돌파하였습니다. 거리가 먼 지역에 지성전을 건립하기 시작, 지역사회 복음화의 효율적 방편으로 여러 교회를 독립시키게 되었습니다. 조 용기 목사님은 42년간의 목회 생활이 전적인 하나님의 은혜인 것을 감사 드리며 현재 78만 명의 재적 성도를 한결같은 자세로 섬기고 있습니다. 새 천년이 시작되는 2천년부터 향후 10년 동안의 목표는 국내 전역에 5백 내지 5천 교회 개척, 5백 기도처 설립, 인터넷 방송을 통한 전세계 선교 확장, 제 3세계와 북한을 비롯한 해외 선교의 장을 적극 넓히는 것입니다. 이 목표를 위해 조 용기 목사님은 전 성도들과 한 마음으로 기도하며 새로운 결심과 믿음으로 성령님의 인도하심을 좇아가고 있습니다.

    정대원 목사 소개
  • 1990년 한세대학교 목회대학원 졸업(구. 영산신학원)
  • 1990년 여의도순복음교회 사역자 임용
  • 1994년 오키나와 순복음교회 담임목사 임명
  • 2000년 순복음 마츠도교회 담임목사 임명
  • 2004년 순복음 동경교회 부목사 임명
  • 2004년 오사카 순복음교회 담임목사 임명
  • 2011년 순복음 동경교회 담임목사 임명
  • 2014년 11월 현재 오사카 순복음교회 담임